중소기업뉴스
기사 (전체 71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여행] [경기 부천시]차마 먹기 아까운…김치 & 폐백상, 예술이 되다
어머니에서 딸에게 혹은 며느리에게 대를 물려가며 전해 내려온 우리의 전통 음식, 김치. ‘김장 문화’가 유네스코 지정 인류 무형 문화유산에 등재되면서 김치는 이제 단순한 음식을 넘어 우리 모두 지켜가야 할 문화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우리나라 김치의
한국관광공사   2014-09-10
[여행] [경북 경주시] 아들! 경주여행 간다고? 황남빵 잊지말거라
경주에 가서 반드시 들러야할 곳이 불국사와 석굴암이라면, 반드시 먹어봐야 할 것으로는 황남빵을 꼽을 수 있다. 70년 뚝심과 정직으로 구워 낸 황남빵의 부드러움과 구수함의 인기는 한결같다. 한결같은 맛으로 단골들을 지켜온 황남빵과 새로운 도전으로 각광
한국관광공사   2014-09-03
[여행] [인천 신포시장]닭강정 원조 30년…추억이 바삭 바삭
인천에서 신포닭강정은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유명하다. 길가는 사람 붙들고 ‘닭강정’의 ‘닭’ 자만 꺼내도 열에 아홉은 ‘아, 신포닭강정’이라고 말을 한다. 인천 사람 뿐 아니라 신포닭강정을 한번이라도 맛 본 사람이라면 지역과 국적을 불문하고 대부
한국관광공사   2014-08-27
[여행] 이름마따나 무진장<무주·진안·장수> 시원
전북 진안, 장수, 무주는 해발 평균 400∼500m인 진안고원에 자리하고 있다. 진안고원은 진안의 마이산, 장수의 장안산, 무주의 덕유산 등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명산을 품고 있다. 명산에는 명소가 있다. 기이한 모습의 탑들이 하늘을 향
한국관광공사   2014-08-20
[여행] [에세이]시애틀 여행기(上)
시애틀만의 여유‘올림픽 조각공원’서서히 속도를 늦추며 착륙하는 하늘에서 내려다 본 시애틀. 쪽빛과 짙푸른 녹색의 두 방점이 어우러지며 시원스레 다가온다. 점점이 길게 누운 섬, 바둑판처럼 잘 정돈된 길과 건물들이 숲속에 숨어있는 형국이다. 시애틀은 커
중소기업뉴스팀   2014-08-20
[여행] [경남 함양 - 산청]지리산 자락 ‘힐링 본좌’ 여름이 저만치 가네
치열한 일상으로부터 한 걸음 물러서 산 좋고 물 맑은 곳에 느긋하게 머무르며 심신에 위로와 휴식을 선물하려는 ‘힐링 여행’이 각광받고 있다. 힐링을 위한 여행지로는 지리산 청정골 ‘함양’과 ‘산청’이 제격이다.청량한 숲속 선비의 고장 ‘함양’함양은 대
한국관광공사   2014-08-13
[여행] [‘국내에서 휴가 보내기’ 캠페인]남해 문항어촌체험마을
맨손으로 고기 잡고, 조개 캐고 한나절이 후딱 ‘산 교육장’ 정부가 위축된 여행심리 회복과 내수활력 제고를 위해 국내여행 장려에 주력하고 있는 가운데 중소기업계도 다양한 활동으로 적극 동참하고 나섰다. 중소기업뉴스는 한국관광공사와 공동으로 ‘국내에서
한국관광공사   2014-07-30
[여행] [‘국내에서 휴가 보내기’ 캠페인]강원도 인제 냇강마을
뗏목·번지점프 ‘짜릿’경제 살리니 ‘뿌듯’정부가 위축된 여행심리 회복과 내수활력 제고를 위해 국내여행 장려에 주력하고 있는 가운데 중소기업계도 다양한 활동으로 적극 동참하고 나섰다. 중소기업뉴스는 한국관광공사와 공동으로 ‘국내에서 휴가보내기’ 캠페인을
한국관광공사   2014-07-23
[여행] [경북 경주역사유적지구]낮보다 화려한 신라의 달밤
경주는 그윽한 야경을 즐기며 낭만적인 여름밤을 보내기 좋은 도시다. 어둠이 내린 월성 지구와 대릉원 지구의 고분이 달빛과 조명 아래 한층 부드러운 곡선을 드러내고, 경주 야경 여행의 하이라이트인 첨성대, 월정교, 동궁과 월지(옛 안압지)는 경관 조명을
한국관광공사   2014-07-16
[여행] [전남 화순 '만연폭포]‘물줄기 샤워’하실래요
전남 화순읍의 진산은 만연산(668m)이다. 울창한 삼나무 숲이 입구서부터 반긴다. 지난 2008년 산림욕장으로 지정된 후 다양한 야생화를 심고 삼림욕대, 정자 등을 설치해 휴식처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울창한 삼나무 숲에서 풍겨내는 피톤치드 향을 맡다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07-09
[여행] [경기도 오산]관광지는 무슨? 독산엔 안 가보셨군요
까마귀가 많다고 해서 오산(烏山)이라고 했던가? 경기도 오산시는 유명관광지가 많지 않지만 백제 때 축성된 독산산성(지곶동)은 빼어난 명소다. 독산성에 오르면 수원, 오산, 신갈지역을 한 눈에 내려다보는 진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독산성에서 가장 높은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07-02
[여행] 아린 역사·눈 시린 비경 품고 무심히 흐르는 여울
민통선 10경 가운데 하나인 철원 고석정은 의적 임꺽정의 활동 무대였다. 꺽지로 변신해 물속을 누비기도 했다는 전설이 어쩐지 고석정의 비경과 잘 어울린다. 고석정은 한탄강 최고의 명소이자, 철의삼각전적지 안보 견학의 시작점이다. 문화해설사와 동행해 민
한국관광공사   2014-06-25
[여행] [서울 성북동]돌담사이 문인 향기 그윽
성북동 여행은 한성대 역 6번 출구에서 마을 버스를 타고 시작된다. 일단 최순우 옛집을 둘러보고 선잠단터를 거쳐 잠시 망설인다. 곧추 올라갈 것인지 길상사와 성락원으로 가야 하는지에 대한 머뭇거림이다. 일단은 곧추 올라가기로 한다. 수연산방~덕수교회를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06-18
[여행] [전남 보성] 발길 닿는 곳마다, 초록빛‘休’
초록이 제 빛을 갖추는 6월에는 남녀노소 모두 만족시키는 숲, 전남 보성 제암산자연휴양림으로 여행을 떠나자. 이곳에 무장애 산악 트레킹 코스 ‘더늠길’이 있다. ‘더늠’은 판소리 명창의 으뜸 재주를 일컫는 말로, 이 길이 휴양림의 더늠이란 뜻이다. 휴
한국관광공사   2014-06-04
[여행] [부산 감천문화마을]여기가 옛날 ‘달동네’ 맞아?
이른 아침. 버스를 타고 감천문화마을에 내린다. 몇해 전부터 큰 인기를 누리는 곳이다. 그리고 멀지 않은 곳에 있는 초량동 차이나 타운 거리를 걷다가 다시 이기대 바닷가를 향한다. 그저 두 발로, 뚜벅뚜벅 걸으며 찾아간 세 군데 여행지는 부산의 속살을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05-28
[여행] [경남 고성군] 갈모봉산림욕장 편백·삼나무 속 ‘힐링 샤워’
새로운 초록이 시작되는 때 연둣빛 숲으로 가자. 갈모봉산림욕장에는 편백, 삼나무 등이 울창하다. 산책로를 따라 숲으로 들어가다보면 편백 조각을 깔아놓은 길도 만난다. 편백 숲의 산림욕대에는 얇은 이불이나 무릎 담요를 덮고 자는 사람도 있다. 1.6km
한국관광공사   2014-05-21
[여행] 커피를 컵 대신 대접에 따라 마셨다지!
이제 커피는 우리 일상에서 빼놓을 수 없는 필수 음료가 됐다. 수준 또한 높아졌다. 커피 콩을 직접 볶고 커피를 내리는 전문 바리스타가 있는 곳을 발품팔아 찾아다니는 마니아들도 흔하다. 이렇듯 대중 속으로 깊이 자리를 잡은 커피는 우리나라에서 어떻게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05-14
[여행] [강원도 강릉시] 한 입 베어물면 파삭… 사르르… 혀끝의 사치‘갈골한과’
강릉시 사천면 노동리(갈골) 한과마을은 다양한 한과 중 기름에 튀겨 만드는 산자와 강정 생산지로 유명하다. 현재 60여 가구가 한과를 만들고 있으며, 그 중심에는 한과 분야 최초로 전통식품명인(23호)에 지정된 최봉석 명인이 있다. 1870년대에 최
한국관광공사   2014-05-07
[여행] [서울 마포] 역사와 갈비 곱씹는 재미 쏠쏠
서울 곳곳에는 많은 관심을 끌지 못한 문화유적들이 도심 빌딩이나 주택가 사이에 남아 있다. 긴 세월동안 주변이 변해, 이제 그 흔적을 찾기조차 어려운 곳에 꼭꼭 숨어 있다. 우연히 마포구 자료를 뒤적이다가 와우산 자락에 공민왕 사당이 있음을 발견한다.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04-30
[여행] [제주 우도] 황소 한 마리 살포시 누운 듯 천년비경 ‘섬 속 작은 섬’
우도(牛島)로 가는 배편은 제주시 구좌읍 종달리항과 성산항이 있지만 성산항에 사람들이 가장 많이 찾아든다. 항구에서 15분이면 도착하는 아주 가까운 섬이다. 우도는 제주 부속도서 중 제일 큰 섬이며 ‘소가 누워있는 모습’이라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04-2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포토뉴스
주간핫이슈

‘신남방’ 중심, 기회의 땅 베트남

‘신남방’ 중심, 기회의 땅 베트남
인구 1억 육박·年 6~7% 고속성장…‘포스트 차이나’ 1순위우...
조합소식
기업현장
‘종합-전문건설 칸막이’ 사라진다

‘종합-전문건설 칸막이’ 사라진다

지난 1976년부터 시작된 건설업계의 종합건설...
경제자유구역, 신산업·서비스업 중심 재편

경제자유구역, 신산업·서비스업 중심 재편

정부가 외국인투자 유치와 주력산업 고도화를 위...
신문사소개찾아오시는 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최종편집 : 2018.11.14 수 09:00
(150-740) 서울시 영등포구 은행로 30 중소기업중앙회 5층 편집국  |  구독ㆍ광고문의 : 02-2124-3202  |  기사제보 : 02-2124-3196~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06712  |  발행·편집인 : 중소기업중앙회  |  편집국장 : 윤위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정란
Copyright © 2008 Kbiz. All rights reserved. 중소기업중앙회 관련 궁금한 내용을 보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