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눅스 서버운영체제 전망 밝아
상태바
리눅스 서버운영체제 전망 밝아
  • 없음
  • 호수 0
  • 승인 2003.03.1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아시아·태평양 지역(일본제외)의 기업에서 사용하는 서버의 운영체제(OS) 가운데 리눅스의 성장세가 가장 두드러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최근 시장조사 업체 한국IDC에 따르면 한국, 호주, 중국 등 12개 아·태지역 국가의 기업 2천856개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올해 자사의 서버에 리눅스를 사용하겠다는 기업이 지난해보다 24% 증가해 다른 OS에 비해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반면 유닉스를 서버의 OS로 사용하겠다는 기업은 지난해에 비해 9% 증가했고 윈도는 6%에 그쳤다.
그러나 지난해 실제 사용한 OS에 대해서는 조사대상 기업의 90%가 PC(노트북PC포함)의 OS로 윈도를 썼다고 답했고 50%가 윈도를 서버의 OS로 채택해 윈도가 다른 OS에 비해 압도적인 점유율을 나타냈다.
한국IDC 관계자는 “리눅스가 성장하려면 관리비용 및 서비스와 응용프로그램의 유용성에 대한 의구심이 사라져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