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대 수출中企 성장률 큰 폭 신장
상태바
100대 수출中企 성장률 큰 폭 신장
  • 김재영
  • 승인 2003.03.2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상위 100대 수출 중소기업의 수출이 대기업보다 4배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중소기업청에 따르면 지난해 상위 100대 수출 중소기업의 수출액은 총 59억1천만달러로 전년대비 46.2% 증가했으며 우리나라 전체 수출액의 3.6%를 차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우리나라의 총수출이 전년대비 8.0%, 대기업 수출이 9.7%, 중소기업 전체 수출이 5.7% 각각 증가했던 것에 비해 큰 폭의 성장률을 기록한 것이다.
지난해 가장 수출액이 많았던 중소기업은 무선통신기기 생산업체인 팬텍으로 전년대비 74.0% 증가한 4억1천만달러를 기록했다.
이밖에 1억달러 이상의 수출실적을 달성한 기업은 어필텔레콤(3억1천만달러), 휴맥스(3억달러), 세원텔레콤(2억7천만달러) 등 모두 9개사인 것으로 집계됐다.
또 전년대비 1천%가 넘는 높은 성장률을 기록한 기업도 어필텔레콤 등 10개사에 달했다.
업종별 수출비중을 보면 전기·전자 업종의 수출이 100대 중소기업 전체 수출액의 54.1%를 차지했고 섬유류 19.2%, 기계류 16.0%를 각각 기록, 이 세 업종의 수출이 전체의 89.3%를 차지했다.
국가별로는 대중국 수출이 전년대비 238.7% 증가한 13억7천만달러를 기록, 수출증가율 및 수출액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으며 이탈리아(196.4%), 필리핀(182%), 홍콩(171.5%), 싱가폴(111.3%)등도 큰 폭으로 증가했다. 반면 주요 선진국의 경기침체를 반영, 영국, 일본 등은 감소세를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