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최고 여성사업가 HP 칼리 피오리나
상태바
美 최고 여성사업가 HP 칼리 피오리나
  • 없음
  • 호수 0
  • 승인 2002.10.0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적인 프린터·PC업체인 휴렛팩커드(HP)사의 칼리 피오리나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가 올해 미국 최고의 여성사업가로 선정됐다.
포천은 오는 14일자 최신호에서 ‘미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사업가 50인’과 ‘미국 이외 지역의 최고 여성 사업가 50인’을 각각 선정해 발표했다.
피오리나 회장은 올해 HP사의 창업가 집안인 휴렛가의 격렬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경쟁사인 컴팩을 성공적으로 인수한 것이 좋은 평가를 받아 5년 연속 포천 선정 최고 여성기업가의 영예를 차지했다. 2위는 식품업체인 ‘크래프트 푸즈’의 베스티 홀덴 공동 CEO가 차지했으며 인터넷 경매사이트인 ‘이베이’의 멕 휘트먼 사장과 ‘펩시’의 인드라 누이 사장이 각각 그 뒤를 이었다.
미국 이외 지역의 여성기업가로는 파이낸셜타임스(FT)를 발간하고 있는 영국최대의 언론기업 ‘피어슨’의 마조리 스카디노 CEO가 처음으로 1위에 올랐으며 ‘마그나 인터내셔널’의 벨린다 스트로나치 CEO와 ‘아레바’의 앤 로버전 CEO가 각각 2위와 3위에 랭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