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소개]밥·일·꿈 이야기
상태바
[책소개]밥·일·꿈 이야기
  • 손혜정
  • 호수 1851
  • 승인 2011.10.1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탄한 기업 만들기 위한 ‘4차원 경영’

1970~80년대에 민주화운동과 노동운동에서 이름을 알리고 현재 석간 내일신문 발행인·대표이사인 장명국 사장이 자신의 경영원칙을 소개한 책을 내놨다.
‘밥·일·꿈 이야기’는 ‘밥’ 먹는 문제를 해결하며, 하고 싶은 ‘일’을 하는 가운데 지향하는 ‘꿈’을 향해 나아가기 위해서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소개하는 책이다.
특히 저자가 여러 종류의 조직을 경영하면서 겪은 일화가 생생하게 소개됐다.
대학시절 어머니를 도와 딸기농사를 하다 규산질 비료에 착안한 일, 70년대 인삼수출업, 80년대 기술학원경영, 석탑출판사 경영으로 여러 권의 스테디셀러를 낸 일, 1993년 내일신문 창간이후 고난과 시련을 거쳐 흑자경영을 이룬 일 등이다.
특히 1998년 IMF 외환위기 직후 파산상태에 몰렸던 YTN을 회생시켰던 일화를 자세히 소개해 비슷한 위기를 겪는 기업인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저자는 작지만 탄탄한 기업을 만들기 위한 경영원칙으로 ‘4차원 경영’을 소개했다. 4차원 경영이란 적자를 내지 않고 빚 없이 지속가능한 성장을 해 나가는데 가장 기본이 되는 원칙이다.
회사가 어려울 때에 대비해 가능한 기본급을 적게 하고, 사장이든 누구든 기본급에서 차등을 두지 않는 것, 대신 이윤분배제도로 확실하게 공유할 것 등이 이 원칙에 포함되어 있다. 불확실한 현대를 살아가는 기업 중에 최근 위기를 겪고 있거나 창업을 준비하고 있는 기업인들에게 이 같은 경영원칙이 필요하다고 저자는 소개했다. 석탑출판/331쪽/2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