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단내 기업 40% “생산·투자 작년 수준”
상태바
산단내 기업 40% “생산·투자 작년 수준”
  • 김재영
  • 호수 1863
  • 승인 2012.01.1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산업단지 입주기업 10곳 중 4곳은 올해 생산과 투자를 작년 수준으로 유지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한국산업단지공단에 따르면 국가산업단지 입주기업 500개사를 대상으로 올해 산업단지 경영환경 전망을 조사한 결과 40.4%가 올해 생산이 작년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고 답했다.
증가할 것이라고 답한 업체는 30.4%, 줄어들 것이라고 예상한 업체는 29.2%였다.
대기업의 경우 생산이 증가할 것이라고 예상한 업체가 34.9%로 감소를 예상한 업체(19.0%)보다 많았다.
수출 역시 작년과 비슷할 것이라고 답한 업체가 48.8%로 가장 많았다. 증가한다고 답한 업체는 30.2%, 감소한다고 답한 업체는 21.1%였다.
투자에 대해서는 37.8%가 작년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하겠다고 답했고, 축소하겠다는 기업도 36.0%나 됐다. 반면 투자를 늘리겠다는 기업은 26.2%에 그쳤으며, 36.0%는 아직 정하지 못했다고 답했다.
올해 우려되는 경제상황으로는 원자재가격 상승(27.6%), 세계 경기 둔화 및 불확실성 확대(25.5%), 내수부진(17.8%) 등을 주로 꼽았다.
경기활성화를 위해 우선해야 할 정책으로는 39.7%가 내수활성화를 꼽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