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산성 향상 파트너십 사업 확대
상태바
생산성 향상 파트너십 사업 확대
  • 중소기업뉴스
  • 호수 1917
  • 승인 2013.02.25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식경제부가 올해 생산성 혁신 파트너십 지원사업에 중견기업과 협력사가 구성한 중견기업 컨소시엄 지원을 새로 추가해 추진한다고 대·중소기업협력재단이 최근 밝혔다.
지경부가 2011년부터 시행하는 이 사업은 대기업과 정부가 자금을 조성해 2·3차 협력사의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사업이다.
이 사업에 참여하면 민간 부담금의 법인세 세액 공제와 지정 기부금 처리가 가능하고 동반성장지수에 반영되는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올해는 중견기업 컨소시엄의 참여를 촉진하기 위해 중견기업의 자금분담 비율을 대기업보다 낮게 책정할 방침이다.
재단의 한 관계자는 이 사업으로 올해는 140여 개 협력사가 생산성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다음달 4일까지 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