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메인 기간 네임서버 도입
상태바
도메인 기간 네임서버 도입
  • 없음
  • 호수 0
  • 승인 2003.08.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정보센터(KRNIC)가 국내 인터넷 기간망의 안정성과 신뢰도 향상을 위해 도입을 추진해 오던 국제 도메인 기간 네임서버가 내년에 국내에 들어온다.
정보통신부와 KRNIC은 12일 “인터넷 디지털 인증, 일반 도메인 네임 등록, 주요 루트서버 관리 등 인터넷 핵심 인프라 관리를 담당하는 미국 업체 베리사인(VeriSign)과 협의해 루트서버 J의 복사본과 .com, .net 네임서버를 국내에 들여오기로 하고 이날 오전 협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서버들은 내년 1분기에 설치될 예정이며 베리사인은 이들의 운영을 위해 약 100만달러를 투자해 한국법인을 설립할 계획이다.
베리사인 관계자는 “한국은 .com, .net 도메인 등록 개수가 100만개에 이르며 초고속인터넷 사용률도 세계 최고인 인터넷 강국이어서 장기투자 차원에서 한국에 기간서버들을 두게 됐다”고 말했다.
이 서버들이 국내에 설치되면 국내 인터넷 이용자들은 각종 인터넷 서비스를 예전보다 훨씬 빠른 속도로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