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19년 걸려야 중견기업 된다
상태바
중소기업 19년 걸려야 중견기업 된다
  • 손혜정 기자
  • 호수 1978
  • 승인 2014.05.2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뉴스=손혜정 기자] 창업한 중소기업들이 중견기업으로 도약하는데 걸리는 기간은 평균 19년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가 2011~2013년 최근 3년 동안 중소기업을 졸업한 중견기업 239곳을 대상으로 ‘중소기업 졸업기업의 경영실태’를 조사한 결과, 법인 설립 뒤 중소기업 졸업까지 소요되는 기간이 평균 19.4년으로 집계됐다.
대한상의 조사에 따르면 중소기업 졸업기간은 ‘10년 이상~20년 미만’이 30.5%로 가장 많았다. 이어 ‘20년 이상~30년 미만’(26.4%), ‘10년 미만’(25.1%), ‘30년 이상’(18.0%) 순이었다.
내수기업과 수출기업의 졸업기간 비교에서는 수출기업이 평균 2.5년 더 짧았다. 수출 비중이 높은 기업들은 평균 17.8년이 지나면 중견기업으로 성장하는데 비해 내수 비중이 높은 기업들은 평균 20.3년이 소요된 것으로 조사됐다.
중소기업에서 벗어난 중견기업의 장단점을 묻는 질문에 ‘단점이 더 많다’는 답변이 절반을 넘은 57.4%를 차지했다. 반면에 ‘장점이 크다’는 9.9%로 단점 지적 응답의 6분의 1 수준에 그쳤고, ‘비슷하다’는 32.7%를 기록했다.
한편, 기업들은 중견기업 도약 뒤 단점으로 각종 지원책 감소를 꼽고 있다. 특히 세제지원 감소(77.0%)에 가장 큰 아쉬움을 드러냈고, 이어 정책자금(12.6%), 인력(4.9%) 등의 지원이 줄어든 것도 단점으로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