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애로사항 청취하며 지역경제 활성화 모색
상태바
현장 애로사항 청취하며 지역경제 활성화 모색
  • 김재영 기자
  • 호수 2017
  • 승인 2015.03.30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성택 중기중앙회장, 부산·대구 중소기업 방문
▲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이 지난달 26일 취임 후 처음으로 부산 강서구 화전산단 대진단조를 방문해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오른쪽부터 강갑봉 중기중앙회 부회장, 박평재 부산녹산도금사업조합 이사장, 박 회장, 이병대 대진단조 대표이사, 주대철 중기중앙회 부회장. 사진=오명주 기자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이 활발한 현장 행보를 이어갔다.

중기중앙회는 박성택 회장이 지난달 26일 부산 화전산업단지와 대구 성서산업단지를 방문하고 각 지역의 업종별 협동조합 이사장과 중소기업인들과의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박성택 회장은 부산지역의 뿌리산업 기업인 대진단조㈜(대표 이병대)와 대구에서 아웃도어용 원단을 생산하는 ㈜보광(대표 윤원보)을 방문, 지역 대표 업종의 생산현장을 직접 둘러보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박성택 회장의 이번 현장방문은 중기중앙회 전 직원이 2월말부터 시작한 중소기업 현장모니터링 인터뷰를 직접 챙기면서 내수침체로 애로를 겪는 지역 중소기업의 목소리를 듣고자 이뤄졌다.

중기중앙회는 이번 현장모니터링에서 발굴한 각종 규제를 모아 정부에 건의하고 해결방안을 다각도로 강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