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슈퍼맨 펀드 200억 조성
상태바
경기도, 슈퍼맨 펀드 200억 조성
  • 이권진 기자
  • 호수 2031
  • 승인 2015.07.07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슈퍼맨 펀드 1호’의 투자자 모집을 완료하고 총 200억원의 펀드를 조성했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슈퍼맨 펀드는 도내 유망 중소기업을 육성하고 청년 창업을 지원하는 투자 조합이다. 경기도는 이달 중 설립 출자금을 내 조합 결성을 완료한 뒤 다음달부터 투자 대상 기업을 발굴할 계획이다.

당초 계획대로 도가 50억원, 업무집행조합원인 DSC 인베스트먼트가 20억원, 농협·신한은행·투자자문사 등 일반조합원이 130억원을 각각 출자했다. 조합 운용기간은 투자기간 5년을 포함해 총 9년이다.

경기도는 펀드의 60% 이상을 중소기업에 투자하기로 했다. 일부는 슈퍼맨 창조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기업에 지원할 예정이다.

슈퍼맨 창조 오디션은 혁신적인 아이디어가 있는 도내 청년들이 쉽게 창업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해 주는 지원 프로그램으로, 9월부터 예선을 진행해 10월 중 본선을 치른다.

본선에 오른 7개 팀에게는 슈퍼맨 펀드 투자 대상 기회와 상금을 준다. 국내 유명 콘텐츠 기업 CEO로부터 조언과 컨설팅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