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1위 온라인쇼핑몰에 ‘한국전용관’
상태바
베트남 1위 온라인쇼핑몰에 ‘한국전용관’
  • 이권진 기자
  • 호수 2032
  • 승인 2015.07.13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1위 인터넷 쇼핑몰인 라자다(LAZADA)에 코트라 한국상품관이 지난 1일 오픈됐다. 베트남 인터넷 쇼핑몰에 한국 상품 전용코너가 마련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상품관에는 쿠쿠, 네츄럴오가닉, 포켄스, 녹차원 등 국내중소기업 36개사가 입점하며, 생활용품, 소형가전, 화장품, 악세사리 등 68종 369개 제품이 선보인다.

라자다는 2012년 독일 로켓인터넷(Rocket Internet)이 론칭한 B2C 전자상거래 사이트로 현재는 ‘동남아의 아마존’으로 불리는 만큼 현지 최대 온라인 쇼핑몰로 자리잡았다. 특히 베트남에서 월 1200만명의 접속자 수와 5000만건의 페이지뷰를 기록하는 등 전자상거래 부문에서 36%의 시장점유율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라자다는 저렴한 판매수수료와 재고수량에 관계없이 입점 가능하게 하는 등의 입점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이에 코트라는 국내 중소기업들이 이를 잘 활용하면 비교적 적은 비용으로 자사 제품의 시장성을 시험할 수 있는 기회를 얻을 것으로 전망하며, 국내 기업의 라자다 입점을 적극 지원했다. 실제로 현지 수출실적이 없던 국내 내수기업 10개사가 이번 한국상품관 오픈과 함께 제품을 수출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이는 주문 상품 전달 시 물류업체가 대금을 현금으로 징수하는 것으로, 신용카드와 인터넷 뱅킹 이용률이 낮은 현지 사정에 적합한 서비스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코트라는 의류, 악세사리 등 한국산 중소기업 제품의 라자다 한국상품관 입점을 확대 지원할 방침이다. 입점 문의는 호치민무역관(pkc.kotra@gmail. com, +84-8-3822-3944)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