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상외교 동행 경제사절단 72% “경영에 도움”
상태바
정상외교 동행 경제사절단 72% “경영에 도움”
  • 이권진 기자
  • 호수 2033
  • 승인 2015.07.20 0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사절단에 참여한 기업들의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윤상직)가 경제사절단에 참여한 177개 중소·중견기업과 31개 경제단체를 대상으로 ‘경제사절단 만족도 및 자유무역협정(FTA) 효과’를 조사한 결과 중소·중견기업의 72%가 정상외교 경제사절단 참여로 기업 운영에 도움이 됐다고 응답했다고 최근 밝혔다. 

도움이 된 내용은 ‘이미지와 인지도 제고’가 58.7%로 가장 높았고 ‘현지 중앙·지방 정부와의 네트워크 구축’(20.2%)과 ‘신규 바이어 발굴’(8.0%)이 뒤를 이었다.

경제사절단 참여에 따른 전반적인 만족도는 66.8%였다. 응답 기업의 88.5%는 경제사절단에 다시 참여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FTA 체결국 순방에 참여한 기업의 FTA 활용 만족도는 56.1%로 조사됐다.  

구체적 성과로는 기업 이미지 및 인지도 제고, 해외 네트워크 구축, 수출·수주 계약 등으로 나타났다.

FTA 체결국 방문 기업 가운데 90.6%는 정상외교에 다시 참여해 FTA를 활용할 의사가 있다고 답했다.

정부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 경제사절단 참여 만족도와 FTA 활용 만족도가 높은 점을 감안해 경제단체와 협력해 사절단 신청, 모집 절차 등 기업들의 불편사항을 해소해나가기로 했다.

또 경제사절단 성공사례집 발간과 포털을 통한 정보제공 확대 등을 통해 정상외교의 성과가 극대화되고 중소중견기업들에게 확산할 수 있도록 지원제도를 확충해 나가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