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멕시코 IT협력센터’ 개소
상태바
‘한국-멕시코 IT협력센터’ 개소
  • 없음
  • 승인 2003.12.02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보통신부는 지난달 25일 멕시코의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한국정보통신부와 멕시코 통신교통부가 공동 설립하는 ‘한국-멕시코 IT 협력센터’개소식을 열고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멕시코 정부의 주요 IT사업 관리담당 정부기관인 인포텍(Infotec) 청사안에 위치한 ‘한-멕 IT 협력센터’는 전자정부 구축, 통신인프라 확충 등 정부의 공공정보화사업으로 시장잠재력이 큰 중남미 각국에 대한 국내 IT기업 진출을 지원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올해부터 앞으로 3년간 양국 정부에서 각각 100만달러씩 재정지원을 받아 멕시코 정부의 전자정부 구축 등 공공정보화 사업에 대한 연구·컨설팅과 파일럿 프로젝트를 수행할 계획이다.
개소식에 앞서 조규형 주멕시코대사, 서삼영 한국전산원장, 세리솔라(Pedro Cerisola) 통신교통부 장관, 파라다(Jaime Parada) 국가과학기술위원회 위원장(장관급) 등 양국 인사들은 센터에서 정보화 관련 양국간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