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로 우주센터가 인정한 콘솔장비 ‘다윗’
상태바
나로 우주센터가 인정한 콘솔장비 ‘다윗’
  • 이권진 기자
  • 호수 2100
  • 승인 2016.12.12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시 뛰는 한국경제! 강소기업 IN SEOUL] 디인시스템

디인시스템(대표 오수철)은 콘솔데스크, 디스플레이 월 RACK(거치대) 주문제작, 관제·보안을 총괄·관리하는 종합상황실 설비 등의 전문기업이다.

1995년 설립돼 20년 넘는 업력 동안 정부 관계기관 시설 구축과 민간기업의 국내외 대규모 종합상황실 구축 사업을 진행해왔다.

또한 자체 개발한 모니터 거치대와 우수한 인력을 바탕으로 통신, 자동화시스템 CCTV, 우주발사대, 선박, 방송 및 특수분야의 콘솔데스크를 다양한 디자인으로 제공하고 있다.

회사의 주력 제품은 LCD 콘솔데스크다. 기기가 들어설 공간을 고려해 소형부터 대형까지 다양한 디자인을 갖춰 원하는 형태로 설치가 가능하다. 특히 자체 개발한 ‘디스플레이 월 거치대’는 모니터를 수직·수평으로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다.

회사는 모니터감시용 업무데스크, 자동모니터 회의테이블, 음향장비용 콘솔데스크 등 다양한 제품군을 갖췄으며 장소에 따른 맞춤형 설계·제작도 지원한다.

또 다른 주력제품인 ‘디스플레이 월’ 역시 혁신적인 기술을 탑재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디스플레이 월이란 종합상황실이나 전시장에 설치되는 장비를 말한다.

이밖에도 디인시스템의 콘솔시스템은 기술적인 장점을 지닌 데다 가격은 외국 업체 제품의 3분의 1 수준이다. 특히 전남 고흥의 나로우주센터 내 관제센터의 콘솔 구축에도 참여하면서 기술력을 인정받기도 했다.

오수철 디인시스템 대표는 “내년에는 기존 콘솔데스크 디자인과 차별화된 디자인의 콘솔을 선보여, 도약을 계획하고 있다”며 “중동을 비롯해 동남아 등 해외 업체와의 협력계약에 따른 새로운 시장개척을 적극 개진하겠다”고 자신감을 표명했다. 아울러 오 대표는 “정부의 고액 입찰심사시 중소기업은 평점 가산점이 있으면 좋겠다”며 중소기업의 애로 사항을 피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