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에 김규옥 前 부산시 경제부시장
상태바
신임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에 김규옥 前 부산시 경제부시장
  • 손혜정 기자
  • 호수 2105
  • 승인 2017.01.23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보증기금은 제12대 이사장에 김규옥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사진) 이 취임했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김규옥 이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기보가 우리나라의 기술금융을 선도하여 기술 중소기업의 든든한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다해 왔듯이 시대적인 변화와 새로운 산업에 맞는 기보의 미래를 설계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특히 기술력으로 무장한 중소기업이 우리 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부상하고 있으며, 이를 지원하는 기보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규옥 이사장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1984년 행정고시(27회)에 합격한 뒤 기획재정부 예산총괄심의관, 대통령비서실 행정관, 기획재정부 대변인, 기획조정실장 등을 역임한 예산·경제통으로 2014년 8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부산시 경제부시장으로 재직했다.

김 이사장은 30년 가까이 국가재정과 경제정책을 입안했던 경제·금융전문가로 알려져 있으며, 최근 경제부시장으로 근무하면서 부산의 일자리창출과 기업유치에 뚜렷한 성과를 내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