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 본질은 상호 연결과 보완”
상태바
“4차 산업혁명 본질은 상호 연결과 보완”
  • 하승우 기자
  • 호수 2117
  • 승인 2017.04.24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9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제6회 KBIZ CEO혁신포럼에서 임춘성 연세대 교수가 ‘멋진 신세계, 세상과 당신을 이어주는 테크 트렌드’라는 주제로 강연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는 지난 19일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멋진 신세계, 세상과 당신을 이어주는 테크트렌드’를 주제로 ‘제6회 KBIZ CEO혁신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에는 박성택 중기중앙회장과 신진문 중기중앙회 원로자문위원을 비롯한 중소기업 단체장, 중앙회 회장단과 협동조합 이사장, 중소기업 CEO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강연을 맡은 임춘성 연세대학교 산업공학과 교수는 ICT정책경영연구소장과 한국산업기술경영학회 이사장 등을 역임한 기업경영 및 정보화 분야 최고 전문가다.

임춘성 교수는 강연에서 “4차 산업혁명의 본질은 기술들의 개별적 발전이 아닌, 상호 연결 및 보완”이라며 “기술의 상보효과가 불러올 나비효과는 이미 피할 수 없는 테크 트렌드”라고 강조했다.

임 교수는 그 사례로 무인자동차를 소개했다. 그는 “무인자동차 개발과 상용화를 위해 사물인터넷은 필수이고, 사물인터넷의 엄청난 데이터 분석에는 빅데이터가, 빅데이터의 컴퓨팅 파워에는 클라우드가, 클라우드의 대용량 모바일 콘텐츠에는 5G기술이 필요하다”며 기술 간 상보효과와 나비효과를 설명했다. 이런 방식으로 “이전에는 불가능했던 것들이 가능해지고, 상호 연결된 기술이 폭발적인 시너지를 만들어내는 것이 4차 산업혁명”이라고 임 교수는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