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주 고용부 장관 “노사분규·산재 예방 강화”
상태바
김영주 고용부 장관 “노사분규·산재 예방 강화”
  • 이권진 기자
  • 호수 2139
  • 승인 2017.10.17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이 지난 12일 “노사분규와 산재사고 사전예방 역할을 적극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의 고용부 국정감사 모두발언에서 “노사 모두에게 더 큰 손실을 초래하기 전에 갈등을 미연하게 방지하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를 위해 근로감독관들의 역량과 전문성을 강화해 산재예방, 임금체불·부당노동행위 근절에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또 상시·지속적이고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돌보는 업무에는 정규직 채용을 원칙으로 하고 비용 절감만을 목적으로 비정규직을 사용하는 관행에 제동을 걸겠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심각한 청년실업을 해소하기 위해 구직촉진수당, 추가고용장려금, 청년내일채움 공제 등 3대 핵심 사업을 적극 홍보하고, 중소기업과 여성, 장애인, 신중년 일자리 지원 사업도 강화하겠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