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에너지특별위원회’ 출범
상태바
중기중앙회 ‘에너지특별위원회’ 출범
  • 하승우 기자
  • 호수 2145
  • 승인 2017.11.27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는 지난 21일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에너지특별위원회’ 출범식을 갖고 에너지정책이 친환경·스마트에너지로 전환되는 추세에 맞춰 중소기업 중심의 에너지생태계를 구축하는데 앞장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출범식은 위원 위촉식과 함께 고재영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소장의 ‘3020이행계획 및 신재생에너지 보급정책 현황’ 발표 및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에너지특별위원회 위원장에는 유병언 한국전력기기사업협동조합 이사장이, 부위원장에는 송혜자 ㈜우암코퍼레이션 대표가 위촉됐다.
고재영 소장은 “전 세계적으로도 탈 석탄 및 탄소규제강화, 신·재생에너지산업 육성은 거스를 수 없는 추세”라며 “정부는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전력생산 비율 20% 확대를 목표로 신재생에너지 공급의무화 비율 확대, 풍력과 태양광 중심의 계획입지를 추진하고 있으며, 신·재생에너지 제조산업 및 벤처육성 등을 통해 일자리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정부의 3020 추진방향을 설명했다.
박성택 중기중앙회장은 위원들에게 “중소기업 중심의 에너지생태계가 구축될 수 있도록 현장 목소리를 내주고, 에너지산업 관련 중소기업들 간 새로운 협력방안을 찾아 에너지효율 선도 정책모델을 마련해줄 것”을 당부했다.
위원회는 중소기업 중심의 에너지산업 생태계 구축과 업종별 에너지 저감기술 중소기업 도입 및 확산 등을 위한 분야별 정책과제를 발굴해 정부 소관부처, 국회 등에 전달하는 가교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