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일반산업단지 3단계 사업 착공
상태바
김천 일반산업단지 3단계 사업 착공
  • 이권진 기자
  • 호수 2147
  • 승인 2017.12.11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김천 일반산업단지 3단계 조성 공사가 시작됐다.
김천시는 지난 8일 김천시 어모면 공사 현장에서 기공식을 했다. 오는 2021년까지 사업비 1841억원을 들여 남산리·다남리 115만7000㎡에 3단계 산업단지를 조성한다.
전자부품, 자동차, 트레일러 등 7개 업종을 유치해 4100여개의 일자리를 만들고, 연간 2조8000억원의 생산유발효과를 올린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김천시는 감정평가 결과가 나오는 대로 땅 소유자와 보상 협의에 들어간다.
일반산업단지 1단계 사업(2011년, 940억원) 부지 80만3000㎡에는 15개사가 가동 중이다.
2단계 사업(2016년, 1770억원) 142만3000㎡에는 56개사가 가동 또는 공장 건축 중이다.
박보생 김천시장은 “3단계 사업을 완료하면 김천시 인구 20만명 달성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