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인레미콘조합 세미나 “레미콘 혁신·고급화 앞장”
상태바
서울경인레미콘조합 세미나 “레미콘 혁신·고급화 앞장”
  • 하승우 기자
  • 호수 2169
  • 승인 2018.05.29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경인레미콘공업협동조합은 한국레미콘공업협회, 국토교통부 등과 함께 지난 23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수도권 레미콘 품질관리 강화 세미나’를 개최했다. 배조웅 이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서울경인레미콘공업협동조합(이사장 배조웅)과 한국레미콘공업협회(회장 정진학)는 지난 23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국토교통부·국가기술표준원·한국토지주택공사·한국표준협회와 함께 ‘수도권 레미콘 품질관리 강화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200여명의 대·중소기업 품질관리 책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세미나는 전국 레미콘 물량의 40% 이상을 공급하는 수도권 지역의 레미콘 제조업체를 시작으로 품질기술 혁신과 제품의 고급화를 전국으로 확산코자 마련됐다고 조합은 설명했다.
세미나에서는 △건설공사 품질관리 업무지침 및 국가표준의 이해 △LH공사에서 실시하는 레미콘 품질관리 점검사항 △품질경쟁력 강화를 위한 방안 등 실무책임자의 이해를 높이는 강연이 이어졌다. 이와 함께 다음달 골재채취법 개정안 시행을 앞두고 정부의 각종 규제에 대한 대응방안도 함께 모색했다.
특히 이날 세미나에서 참석자들은 건설업계와 국민이 요구하는 품질관리 의지를 다지고 ‘품질관리 실천 결의문’을 채택했다.
배조웅 이사장은 “레미콘업계 스스로 기술개발과 철저한 품질관리를 통해 수요자에게 양질의 제품을 적기에 공급하지 않으면 고객과 국민의 신뢰를 얻기 어렵다”면서 “이번 수도권 레미콘 품질관리 강화 세미나를 기점으로 품질관리에 대한 업계의 인식이 확산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