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포브스 선정 ‘혁신적 기업’ 9위
상태바
네이버, 포브스 선정 ‘혁신적 기업’ 9위
  • 김도희 기자
  • 호수 2171
  • 승인 2018.06.11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Forbes)가 선정한 혁신적 기업 100대 순위에서 네이버가 9위를 차지한 것을 포함해 한국 기업 4개가 이름을 올렸다.
최근 포브스가 발표한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기업’ 순위에 따르면 네이버는 전체 100위 중 9위에 올라 지난해에 이어 2년째 10위 안에 들었다.
이 순위는 새로운 기술이나 서비스를 얼마나 지속해서 만들 수 있는지 평가해 지수화한 ‘혁신 프리미엄’을 기준으로 한 것으로, 네이버는 100%를 기준으로 64.62%를 받았다.
또 셀트리온 14위(62.3%), 아모레퍼시픽 18위(60.81%), LG생활건강 27위(55.26%) 등을 차지해 한국 기업 4개가 100위 안에 꼽혔다.
올해는 특히 전체 순위에서 지각 변동이 나타났다. 미국 클라우드 컴퓨팅 기업인 서비스나우가 100위권 내 진입과 동시에 1위를 차지했고, 클라우드 기반 재무·인사 관리 업체인 워크데이도 명단에 처음 등장하면서 2위에 올랐다.
지난해 1위였던 클라우드 컴퓨팅 업체 세일스포스는 3위로 내려앉았고, 전기차 업체 테슬라도 4위로 두계단 밀려났다.
5위는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 6위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 넷플릭스, 7위 제약 업체인 인사이트, 8위 인도 소비재 업체인 힌두스탄유니레버, 10위 페이스북 등이 꼽혔다.
포브스는 “올해 순위에서는 디지털 전환이 대세가 됐음을 보여줬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