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企 온라인수출 활성화 민관협의체 발족
상태바
中企 온라인수출 활성화 민관협의체 발족
  • 김도희 기자
  • 호수 2175
  • 승인 2018.07.09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러 중소기업의 온라인 수출 물류를 한데 모아 처리해 비용을 낮추는 사업이 추진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관세청 및 한국무역협회와 지난 4일 서울 코엑스에서 ‘중소기업 온라인수출 활성화를 위한 민관협의체’를 발족하고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정부와 유관기관, 온라인수출 중소기업, 관련 서비스 업체 등 글로벌 전자상거래 분야 관계자가 한자리에 모여 급성장하는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에 비해 아직 부족한 우리 중소기업의 온라인수출 확대 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회의에서는 먼저 전자상거래를 통해 해외 소비자에게 상품을 직접 판매하는 경우 다수의 소액구매 건별 수출신고에 투입되는 인력과 비용 부담이 크다는 점이 애로사항으로 제기됐다.
이에 관세청은 그간 추진해온 정부의 전자상거래 수출신고 간소화 정책을 소개하는 한편, 온라인수출의 특성을 반영한 통관절차 개선 계획을 밝혔다.

또 다품종·소량 상품을 취급하는 B2C 전자상거래 특성상 규모의 경제를 달성하기 어려운 중소기업들은 가격경쟁력 확보가 어려워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는 건의가 있었다.
중기부는 이에 대해 흩어진 중소기업의 온라인수출 물류를 집적해 비용을 낮추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기부는 올해 하반기 시범사업을 거쳐 내년부터 본 사업을 추진하겠다는 계획이다.

김영환 중기부 해외시장정책관은 “전자상거래를 활용한 수출은 국정과제로 추진 중인 중소기업 수출역량 강화의 핵심사업 중 하나”라며 “앞으로도 관세청 등 관련 기관과 함께 민관 협의 자리를 자주 마련해 온라인으로 수출하는 중소기업의 애로사항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