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연대 폭우 속 ‘최저임금 인상’ 항의
상태바
소상공인연대 폭우 속 ‘최저임금 인상’ 항의
  • 이권진 기자
  • 호수 2182
  • 승인 2018.09.03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지난달 29일 열린 전국 소상공인 최저임금 제도개선 촉구대회에서 참가자들이 최저임금 인상 철회를 요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소상공인들이 지난달 29일 서울 도심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고 최저임금 제도 개선을 촉구했다.

소상공인연합회, 한국외식업중앙회, 소공인총연합회 등 3개 단체로 구성된 소상공인 생존권 운동연대는 이날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소상공인 총궐기 최저임금 제도 개선 촉구 국민대회’를 열었다.

대회 시작 전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한 가운데 광화문광장에는 전국에서 소상공인 약 8000명(주최 측 추산)이 모여들었다.

이들은 5대 요구사항으로 △2019년도 최저임금위원회 사용자 위원의 50%를 소상공인 대표로 보장 △주휴수당과 관련한 고용노동부 최저임금법 시행령 개정안 전면 재검토 △5인 미만 사업장 규모별 소상공인 업종 최저임금 차등화 적용 방안 실행계획 제시 △대통령이 나서 소상공인이 존중받는 경제 정책 대전환 추진 △대통령 직속 소상공인·자영업 경쟁력 강화 특별위원회 설치 등을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