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부 장관-편의점주 간담회 “최저임금 대안 등 깊이 고민”
상태바
고용부 장관-편의점주 간담회 “최저임금 대안 등 깊이 고민”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189
  • 승인 2018.10.29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사진)은 지난 22일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시장 실태를 면밀하게 파악하고, 최저임금 인상을 감내할 수 있는 경제여건을 구축할 방안이 무엇인지 깊이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서울 중구 덕수궁 인근 한 편의점에서 전국편의점가맹점협회, 편의점살리기전국네트워크 소속 편의점 경영주들과 간담회를 가진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 장관은 “소상공인과 편의점주 분들이 최저임금 영향을 많이 받는 분들이라는 사실을 잘 이해하고 있다”며 “최근 경기가 좋지 않다 보니 업주분들이 인건비 부담을 더 많이 느끼시는 것 같다”고 밝혔다. 그는 그동안 발표된 정부의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대책 내용을 설명하고 내년에도 2조8000억원 규모의 일자리 안정자금을 지원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편의점 경영주들은 △근로자의 책임 강조 필요성 △4대 보험 가입의무 완화 △일자리 안정자금 지원 관련 정보 제공 △공정거래질서 확립 방안 마련 등을 건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