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부,내년 청년친화 강소기업 1127곳 선정
상태바
고용부,내년 청년친화 강소기업 1127곳 선정
  • 이권진 기자
  • 호수 2196
  • 승인 2018.12.17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는 청년 구직자가 선호할 만한 우수 기업인 ‘2019년 청년친화강소기업’ 1127곳을 선정했다고 최근 밝혔다.

청년친화강소기업은 임금, 일·생활 균형, 고용 안정 등을 기준으로 선정됐다. 청년친화강소기업 명단은 고용부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체적인 기업 정보는 내년 1월1일부터 고용정보 웹사이트 ‘워크넷’을 통해 제공한다.

청년친화강소기업으로 선정되면 워크넷 구인 정보 우선 제공, 기업 홍보 지원, 중소벤처기업부 지원 사업 우대 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고용부에 따르면 2019년 청년친화강소기업 가운데 임금 분야 우수 기업의 1년차 직원 평균 연봉은 2996만원이고 5년차는 평균 3856만원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서울 351곳(31.1%), 경기 345곳(30.6%)으로, 수도권 편중이 심했다. 강원과 대구·경북은 각각 15곳(1.3%), 62곳(5.5%)에 불과했다.

청년친화강소기업의 올해 1~10월 신규 채용 근로자는 1만9435명으로, 기업당 평균 17.2명이었다. 신규 채용 근로자 중 청년은 1만3341명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