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문 중기중앙회장 첫 행보, 뿌리산업 현장 찾아
상태바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첫 행보, 뿌리산업 현장 찾아
  • 이권진 기자
  • 호수 0
  • 승인 2019.03.04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 반월산단에서 금형 중소기업 현장간담회 개최
▲ (왼쪽부터) 노재근 한국금속가구공업협동조합연합회장, 조시영 한국동공업협동조합 이사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박순황 한국금형공업협동조합 이사장, 권영길 한국수퍼체인유통사업협동조합 이사장

[중소기업뉴스=이권진 기자] 지난 2월 28일 중소기업중앙회장으로 선출된 김기문 신임회장이 3월 4일 첫 공식일정으로 경기 안산 반월국가산업단지 소재 금형 중소기업을 방문했다.

이번 행보는 최저임금 인상, 근로시간 단축으로 특히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뿌리산업 현장을 둘러보고 직접 챙기겠다는 의미를 담은 것이다.

이날 김기문 회장은 반월산업단지 인근에서 수십 년째 사업을 해오고 있는 뿌리산업 중소기업대표들을 만나 생생하고 솔직한 현장의 애로를 직접 듣는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에는 중소기업중앙회 회장단과 반월·시화지역 뿌리산업 중소기업 대표들이 자리했다.

김 회장은 △최저임금 동결 △탄력근로시간제 단위기간 확대 △외국인근로자 최저임금 차등적용 등 뿌리산업 중소기업인들이 간절히 바라는 현장애로를 허심탄회하게 논의하고, 격의 없이 환담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김기문 회장은 “이번 회장 선거 과정에서 정부와 중기중앙회의 도움이 절실히 필요한 전국의 중소기업·소상공인들을 많이 만나고 이야기를 나누었다”며 “중소기업의 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정부와 국회 등에 할 말하고 중소기업이 꼭 필요한 일을 하는 당당한 중앙회를 만들어 중소기업이 경영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