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세·청년 소상공인 등에 LH 희망상가 217호 공급
상태바
영세·청년 소상공인 등에 LH 희망상가 217호 공급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214
  • 승인 2019.05.07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일자리 창출과 젠트리피케이션 방지를 위해 공공임대 상가인 ‘LH 희망상가’ 217호를 공급한다고 지난 2일 밝혔다. 

LH 상가 유형은 공공지원형과 일반형으로 나뉜다. 공공지원형은 청년·경력단절여성·사회적 기업을 대상으로 하며 시세 대비 50%의 임대료로 공급한다. 영세 소상공인에게는 시세 대비 80% 수준의 임대료로 공급하며, 일정 자격요건과 사업계획서 등을 심사해 입점자를 선정한다.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하는 일반형은 경쟁입찰을 통해 입점자를 선정한다. 신청자가 입찰한 금액을 기준으로 임대조건이 결정된다. 

두 가지 유형 모두 2년 단위로 계약을 갱신하며 최장 10년간 임대가 보장된다. LH는 이달 중 남양주 별내, 성남 고등, 광주 우산 등 전국 17개 지구에서 모집공고를 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LH 청약센터(ap ply.lh.or.kr)에 게시되는 개별 공고문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