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상의, 청년 취준생 눈높이에 맞는 ‘일하기 좋은 中企’ 찾는다
상태바
대한상의, 청년 취준생 눈높이에 맞는 ‘일하기 좋은 中企’ 찾는다
  • 김재영 기자
  • 호수 2214
  • 승인 2019.05.07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상공회의소는 최근 청년 취업준비생들의 일자리 눈높이에 맞는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후보업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청년 취업준비생과 중소기업 간 인력 미스매치를 해소한다는 취지에서 지난해 시작된 이 프로그램을 통해 지난해 565개 업체가 선정된 바 있다. 특히 발표 당시에는 서버가 다운될 정도로 큰 관심을 모았다.

지난해에는 한국기업데이터의 330만개 기업정보 데이터베이스(DB)를 기반으로 주관기관이 후보업체를 자체 선정했으나 올해는 중소기업의 문의가 많아 기업들이 직접 신청하는 공개모집 방식으로 전환했다.

1차 정량 평가(재무건전성, 성장 가능성)와 2차 정성 평가(근무환경, 기업문화에 대한 재직자 평가)를 거쳐 오는 10월 말 최종 선정·발표하며, 테마별 8개 최우수 기업에 대해서는 인증서를 준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이달 중에 대한상의 해당 웹사이트(goodcompany.korcham.net)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심사 결과도 온라인으로 조회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