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장 100개 넓이‘안성 기계산단’연내 착공
상태바
축구장 100개 넓이‘안성 기계산단’연내 착공
  • 손혜정 기자
  • 호수 2217
  • 승인 2019.05.27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경기도시공사가 신청한 ‘안성 중소기업 일반산업단지’ 조성 계획이 승인받았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안성중기산단은 중소기업중앙회·경기도시공사·안성시가 공동 시행자로 안성시 서운면 신기·양촌·동촌리, 미양면 양변리 일원 70만7220㎡에 조성하는 기계산업 특화단지다.

산단 면적은 축구장(7140㎡) 약 100개가 들어설 수 있는 규모다.

공사는 안성시와 함께 전체 사업비 1400억원을 투입해 산업시설용지 43만㎡, 복합용지 5만㎡, 지원시설용지 2만㎡ 등을 조성해 공급할 계획이다.

중기중앙회 산하 한국기계공업협동조합연합회와 경기인천기계협동조합이 50여개 회원사와 함께 입주해 기계산업 특화 클러스터로 육성할 방침이다.

이번 계획 승인에 따라 공사는 올해 하반기에 지장물과 토지현황 조사 등 보상 절차에 착수하며, 2021년 준공을 목표로 올해 말 부지조성 공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