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옥…복고풍 상표가 뜬다
상태바
○○당·△△옥…복고풍 상표가 뜬다
  • 이준상 기자
  • 호수 2217
  • 승인 2019.05.27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표에 ‘뉴트로’ 바람이 불고 있다. 뉴트로는 ‘새롭다(New)’와 ‘복고풍(Retro)’을 합친 말로 ‘새로운 낡은 것’, 또는 ‘신 복고’를 뜻하는 신조어다.

지난 19일 특허청에 따르면 뉴트로 감성이 10~20대 젊은 소비층의 관심을 끌면서 복고풍 이름을 가진 음식점 등의 상표 출원이 크게 늘었다. ‘스쿱당’‘미묘당’‘만가옥’‘술또옥’ 등과 같이 표장에 음식점을 나타내는 접미사인 ‘당’‘옥’을 붙인 상표가 대표적이다.

출원이 가장 두드러지게 증가한 것은 ‘○○당’ 상표다. 최근 10년간(2009〜2018년) 상표 출원을 분석한 결과 2009〜2013년 118건 출원됐던 것이 2014〜2018년에는 288건으로 2.4배 늘었다.

올해도 1분기까지 25건이 출원돼 현 추세라면 지난해 출원 건수(94건)를 넘어설 전망이다.

○○당 상표 중에서 가장 먼저 출원된 상표는 우리나라 1세대 제과점 창업주인 고 신창근 씨가 1954년 출원해 등록된 ‘태극당’이다. 옥을 포함한 상표도 같은 기간 167건 출원됐던 것이 317건으로 1.9배가량 늘어났고, 올해 1분기까지 24건이 출원됐다.

서울대 소비자 트렌드 분석센터는 2019년을 주도할 트렌드 10대 키워드 중 하나로 ‘요즘 옛날, 뉴트로’를 꼽았다.

이재우 특허청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뉴트로 감성이 소비층의 호응을 얻고 있는 만큼 복고풍 상표 출원 증가는 당분간 이어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