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기술표준원, 24개 신기술·신제품에 인증서 수여
상태바
국가기술표준원, 24개 신기술·신제품에 인증서 수여
  • 손혜정 기자
  • 승인 2019.05.27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지난 23일 24개 신기술(NET·Excellent Technology)·신제품(NEP·Excellent Product)에 인증서를 수여했다.

이번에 인증받은 신기술은 한국 주력 수출상품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기술과 중소기업 간 협업으로 개발해 사회적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기술 등 12개이다. 또 근적외선을 이용한 실내용 얼굴인식단말기(사진) 등 보안 관련 혁신기술을 적용한 제품과 최근 사회적 이슈인 폐기물 관련 제품 등 12개 신제품이 인증을 받았다.

신기술·신제품 인증은 국내에서 최초로 개발된 우수한 기술을 ‘신기술’로, 신기술을 적용해 실용화가 완료된 제품을 ‘신제품’으로 인증하는 제도다.

인증제품은 450여개 공공기관의 우선·의무구매 등을 통해 판로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고 금융지원과 정부 연구개발(R&D) 사업을 신청할 때 우대된다.

지난해 공공기관이 구매한 신제품 인증제품의 구매총액은 2098억원에 달했다. 한 개 제품당 평균 구매액은 21억원꼴이다.

국가기술표준원 관계자는 “더 많은 혁신기술·제품이 신기술·신제품 인증을 받도록 지원을 확대해 신산업 분야 스타트업의 매출 증대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며 “아울러 한국 기업이 기술혁신을 통해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인증기업 지원책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