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태국신용보증공사와 상호우대보증 협약
상태바
기보, 태국신용보증공사와 상호우대보증 협약
  • 손혜정 기자
  • 승인 2019.06.10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윤모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왼쪽)과 락 보라킷포카통 태국신용보증공사(TCG) 대표가 지난 6일 오후 방콕에 위치한 TCG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기술보증기금이 정부가 추진하는 신남방정책의 일환으로 태국과 상호보증 등의 협력방안을 담은 업무협약을 맺고 혁신중소기업의 글로벌 진출 지원에 적극 나선다.

기보는 한국과 태국의 혁신중소기업 해외진출지원 및 상호 협력을 위해 태국의 최대 보증기관인 태국신용보증공사(TCG)와 ‘혁신중소기업 해외진출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지난 6일 방콕에 위치한 TCG본사에서 개최됐으며, 이날 행사에는 기보 정윤모 이사장을 비롯해 태국신용보증공사의 락 보라킷포카통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 소속국의 국민이나 기업이 상대국가에서 사업을 영위할 경우 현지 보증기관에서 보증을 지원하는 ‘상호간 우대보증’ 도입을 적극 추진키로 했다. 

또한 보증제도 및 중소기업 정보교환, 기관 간 전문가 파견, 기술교류 등을 통해 양국 간 혁신중소기업의 해외진출 지원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기보는 향후 ‘상호간 우대보증’이 도입되면 국내기업이 현지 보증기관으로부터 직접 금융 지원을 받을 수 있어 태국시장 진출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태국과의 협업 성과를 바탕으로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혁신중소기업 수요가 많은 아세안 국가로 협약을 확대해 정부가 추진하는 신남방정책을 적극 뒷받침할 계획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양국 혁신중소기업의 발전 및 상호 진출 지원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 체결이 기보와 TCG간의 더 많은 협업을 위한 또 다른 시작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