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1조원 규모 벤처펀드 조성
상태바
신한금융, 1조원 규모 벤처펀드 조성
  • 김재영 기자
  • 호수 2222
  • 승인 2019.07.01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 신한금융·벤처기업협회와 혁신성장 MOU 체결

신한금융그룹이 모태펀드가 출자하는 벤처펀드에 2022년까지 2000억원을 출자해 총 1조원 규모의 벤처펀드를 조성하기로 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24일 신한금융지주회사, 벤처기업협회와 서울 성수동 신한 두드림 스페이스에서 중소벤처기업 혁신성장 지원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중기부가 지난 5월부터 추진한 ‘자상한기업’(자발적 상생협력기업) 발굴사업의 세번째로, 금융권에서는 처음으로 신한금융그룹이 벤처기업협회와 함께 참여하게 됐다.

자상한기업 1차는 네이버와 소상공인연합회, 2차는 포스코와 벤처캐피탈협회였다.

협약에 따라 신한금융그룹은 모태펀드가 출자하는 벤처펀드에 오는 2022년까지 2000억원을 출자하고, 직접 펀드 운용에 참여해 총 1조원 규모 벤처펀드를 조성하기로 합의했다.

이후에는 작은 벤처기업의 규모를 성장시키기 위한 ‘스케일업(Scale-Up·기업이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것) 펀드’ 조성에도 참여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