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온라인 수출 中企 대상 배송비 최대 80% 지원
상태바
중기부, 온라인 수출 中企 대상 배송비 최대 80% 지원
  • 김재영 기자
  • 호수 2222
  • 승인 2019.07.01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수출 중소기업의 최대 애로사항인 물류 배송비를 최대 80%까지 지원하는 정부 사업이 올해 처음 시행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최근 온라인수출 중소기업의 배송비 할인과 물류창고비용 지원을 위한 ‘2019년도 온라인수출 공동물류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중기부는 온라인수출 중소기업의 수출 물량을 모아서 배송비를 낮추고, 국내외 물류창고를 저렴하게 쓸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이번 사업을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을 총괄 운영·관리기관으로 선정했으며, 쇼피, Qoo10 재팬, G마켓 글로벌, T몰 등 4개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과 두라로지스틱스, 큐익스프레스, 국제로지스틱, 케이씨티시, 앤시티국제운송 등 5개 물류사가 수행기관으로 참여하기로 했다.

중기부는 1200개 온라인수출 중소기업을 모집해 △온라인수출 물품 배송비 30~ 80% 인하 △최대 5개 국내외 물류창고 이용비 및 수출입신고 대행비 등 지원(실 소요비용의 70%, 최대 2500만원 한도)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과의 공동 마케팅 프로모션 등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중기부 관계자는 “우리 기업이 적은 비용으로 온라인수출을 추진할 수 있도록 인프라 구축과 인력 양성 등 다양한 지원책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중기부(www.mss.go.kr)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