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닻 올렸다
상태바
‘한국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닻 올렸다
  • 손혜정 기자
  • 호수 2224
  • 승인 2019.07.15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9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한국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 창립총회에서 박훈희 이사장(앞줄 왼쪽 다섯번째)등 조합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한국의 건전한 블록체인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기업 중심으로 결성된 한국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이사장 박훈희)이 지난 9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공식적인 출범을 알렸다.

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은 블록체인 기술과 관련해 R&D·보안솔루션·인큐베이터·경영컨설팅 등을 영위하는 중소기업 55개사가 함께한다. 

이번 창립총회에서 초대 이사장으로 추대된 박훈희 유니콘팩토리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블록체인 기술의 산업화가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임에도 한국에서만 ‘암호화폐’ ‘ICO’ ‘투기’ 등의 부정적인 측면만 알려지고 있고 기술 기반의 산업화와 입법화 논의 자체가 되지 않고 있다”며 “블록체인 산업의 기존 이미지를 바로잡고, 기술 전문기업들이 직접 나서 우리 실생활에 근본적으로 이로운 변화를 이끌어내는 ‘실무형 협동조합’이 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은 지난해 9월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11명과 30명의 국내외 민간기업이 모여 블록체인산업의 입법 및 정책 제안을 목적으로 출범한 ‘블록체인민관입법협의체’를 모태로 하고 있다.

이에 조합은 블록체인민관입법협의체의 자문위원으로 활동한 YSK미디어, 후오비코리아 등 민간기업 13곳을 주축으로 조합의 초대 이사회를 꾸렸다. 

앞으로 조합은 △블록체인 산업 입법·정책 제안 △정부, 지자체 등 국가기관과의 협력 사업 등을 통해 한국의 블록체인 산업을 안착시키고 경쟁력을 세계 수준으로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