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센터 개소, 소상공인지원센터 전국 62개로 확대
상태바
세종센터 개소, 소상공인지원센터 전국 62개로 확대
  • 이권진 기자
  • 호수 0
  • 승인 2019.08.09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9일(금) 세종센터 개소식 가져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이 세종지역에 62번째 소상공인지원센터를 개소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지난 9일 세종시 보람동에 위치한 스마트허브1 에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세종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현장에는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 △서금택 세종특별자치시의장 △김석훈 전국상인연합회 세종지회장 △홍선희 세종 소상공인연합회장 △한기정 세종 소상공인 협회장을 비롯한 지역 소상공인 대표자 및 관계자 70여명이 참석했다.

세종센터 관할지역 사업체수는 10,820개, 종사자수는 22,500명, 전통시장은 4개로, 그간 공단 지원 사업에 참여하기 위해 공주센터로 방문해야 했던 세종지역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센터는 지역 소상공인의 창업과 경영 개선을 위한 상담, 교육을 통해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고, 정책자금 지원, 협업지원으로 경쟁력 있는 소상공인 육성에 앞장선다.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상인교육과 마케팅도 지원한다.

한편 공단은 이날 세종센터 개소식에 앞서 세종특별자치시와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공단과 세종시가 소상공인, 전통시장의 성장·혁신지원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보유 인프라를 적극 공유해 세종시 소상공인의 경영안정화와 전통시장 활성화에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