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企 ICT R&D 지원 본격화 …혁신 바우처에 40억원 투입
상태바
中企 ICT R&D 지원 본격화 …혁신 바우처에 40억원 투입
  • 김재영 기자
  • 호수 2227
  • 승인 2019.08.12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중소·중견기업의 정보통신기술(ICT) 연구개발(R&D) 혁신 바우처 지원 사업에 추경예산 4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바우처는 정부가 특정 수혜자의 서비스 구매에 직접적으로 비용을 보조해 주기 위해 지불을 보증해 내놓은 전표를 말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9월 6일까지 제2차 ‘ICT R&D 혁신 바우처 지원’ 사업공고를 하고 중소·중견기업들로부터 신청을 받아 9월 중 평가를 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에서는 △초연결 지능화 △스마트공장 △스마트 팜 △핀테크 △에너지 신산업 △스마트시티 △드론 △미래자동차혁신성장 등 8대 기술 분야와 5세대 이동통신(5G) 관련 응용 제품·서비스 개발을 위한 ICT 융합 분야를 집중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5G 관련 응용 제품·서비스 개발을 위해 신청한 과제에는 평가위원회에서 부합 여부를 검토해 가점도 줄 예정이다. 

이번 ‘제2차 ICT R&D 혁신 바우처 지원’ 사업공고는 과기정통부(www.-msit.go.kr) 및 정보통신기획평가원 홈페이지(www.iitp.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