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어닝 서프라이즈'는 기대치 낮기 때문"
상태바
"코스피 '어닝 서프라이즈'는 기대치 낮기 때문"
  • 이준상 기자
  • 호수 0
  • 승인 2019.08.19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중소기업뉴스=이준상 기자] KTB투자증권[030210]은 올해 2분기 코스피 기업들의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는 시장 기대치가 낮아졌기 때문이라고 19일 평가했다.

김경훈 연구원은 "올해 2분기 코스피 기업들의 어닝 서프라이즈 비율은 36%로 지난 10년간 분기 평균(31%)보다 현저히 높은 수준을 기록했으나, 이는 기업 실적 부진에 대한 우려가 이미 시장 기대치에 반영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실제로 이번 분기 코스피 기업의 영업이익 합산은 직전 분기보다 0.1% 감소한 37조7000억원, 순이익은 15.0% 준 22조3000억원으로 실적이 3개 분기 연속 역성장을 이어가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미중 무역협상 및 한일 무역갈등 등 정치·경제 이슈에서 근본적인 합의점을 찾지 못하는 상황이 길어질 경우 국내 증시에서는 과거 2011년과 유사한 박스피 장세가 전개될 가능성이 크다"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이 경우 내년 코스피 연간 실적은 과거 반도체 '슈퍼 사이클'이 나타나기 전인 2016년 이전 수준으로 회귀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