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구연합회, 국내 최대 가구전 ‘코펀 2019’ 29일 개막
상태바
가구연합회, 국내 최대 가구전 ‘코펀 2019’ 29일 개막
  • 손혜정 기자
  • 호수 2228
  • 승인 2019.08.19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가구산업협동조합연합회(회장 김계원)는 국내 최대 규모의 가구전시회 ‘2019 한국국제가구 및 인테리어산업대전(KOFURN·코펀)’이 오는 29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개막한다고 최근 밝혔다.

코펀은 국내 최대 규모와 전통의 가구 전시회로, 9월1일까지 4일간 열리는 올해 행사에는 국내외 380여개 업체가 약 2000개 부스 규모로 참여한다고 주최 측은 설명했다.

자코모, 다우닝, 닥스퍼니처, 인아트, 에몬스, 시디즈 등 업체가 다양한 가구와 기타 산업 관련 제품을 전시하고, 해외 18개국 120개사도 참가해 신제품을 선보인다.

또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원하고 가구산업협동조합연합회가 운영하는 경기도 가구 공동 브랜드 ‘이로채(iroche)’도 이번 행사를 통해 공식 출범한다.

이로채 부스에는 공동 브랜드 참여 기업에서 출품한 가구 50여개 제품이 전시된다.

특히 세계적 산업 디자이너 카림 라시드가 참석해 ‘가구의 미래’를 주제로 한 콘퍼런스 및 토크 콘서트 등으로 관객과 소통할 예정이다.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입장료는 5000원이다. 오는 28일 정오까지 행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무료 관람도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