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25% 저렴
상태바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25% 저렴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231
  • 승인 2019.09.09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상차림 비용조사, 평균 22만6800원…채소류 값은 절반 수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지난 4일 추석 차례상 비용(4인 기준) 조사 결과 전통시장은 평균 226832, 대형마트는 평균 303034원으로,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25.1% 저렴하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지난달 19~21일 전통시장과 근처 대형마트 각 37곳씩을 대상으로 추석 제수용품 27개 품목의 가격을 비교한 것이다.

조사 대상 27개 품목 중 24개 품목에서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가격이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채소류(51.6%), 육류(30.3%), 수산물류(25.9%), 과일류(10.1%) 등 순으로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가격이 쌌다. 전통시장과 대형마트 모두 지난해보다 비용이 줄어들었으며, 감소 폭은 각각 6.9%, 2.3%였다.

공단은 수산물류, 육류 가격이 안정세를 유지하는 가운데 작황이 좋은 채소류 가격이 큰 폭으로 낮아졌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