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문 중기중앙회장, 미국 방문해 개성공단 재개 물꼬 튼다
상태바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미국 방문해 개성공단 재개 물꼬 튼다
  • 임춘호 기자
  • 호수 2235
  • 승인 2019.10.14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래드 셔먼 美하원 아태소위원장과 간담회·한인경제인대회 참석 등 동분서주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사진)는 개성공단 재개를 위해 미국 LA에서 브래드 셔먼 미 하원 아태소위원장을 만나 개성공단 재개를 위한 미 의회의 협조를 당부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지난 611일 개성공단 재개 설명회를 위해 미하원을 방문해 브래드셔먼 아태소위원장을 만난데 이어, 지난 12(현지시간)에 열린 미주민주참여포럼(대표 최광철) 후원의 밤 행사에 참석한 브래드 셔먼 위원장을 만났다.

김 회장은 개성공단이 국제제재에서 면제돼야 하는 이유를 다시 한 번 설명하고 미국 의회의 협조를 요청했다.

아울러 14일에는 세계한인무역협회(OKTA, 회장 하용화)가 개최하는 24회 한인경제인대회에 초청을 받아 참석한다.

이번 대회에는 세계한인무역협회 회원들과 유관기관 등 1000여명 넘는 기업인들이 모일 것으로 예상되며, 해외 한인 바이어와 국내 중소기업 간 수출판로 개척을 위한 상담회도 진행한다.

중기중앙회는 해외 한인 기업들과 국내 중소기업 간 네트워크를 만들고, 이를 통해 우리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이어 16일에는 니나 하치지안(Nina Hachigian) LA시 국제부문 부시장과 간담을 갖고, 한국 중소기업의 미국 투자 및 교역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교환한다.

중기중앙회는 미국 시장에 진출했거나 진출을 원하는 기업들이 느끼는 애로를 전달하고 LA시와 교류하며 소통할 수 있는 채널을 만든다는 계획이다. 또한 미국 시장진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 11개사를 파견해 라스베가스와 LA에서 현지 바이어와 매칭 상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라스베가스에서는 OKTA와 협력해 상담회 개최를 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