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TT 2019’에 280개 해외바이어 북적
상태바
‘GTT 2019’에 280개 해외바이어 북적
  • 이준상 기자
  • 호수 2236
  • 승인 2019.10.21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트라, 국내최대 자동차부품 수출행사 개최

코트라(KOTRA)는 지난 16일부터 이틀간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자동차부품 전문 수출행사인 국제 수송기계부품 수출상담회(GTT·Global Transportech 2019)’를 개최했다.

최근 5년 동안 국내 자동차부품의 수출실적이 35%씩 감소하는 상황에서 이번에 열린 수출상담회는 국내 기업의 해외 수출활로를 찾고, 도약의 발판으로 삼기 위해 마련됐다. 코트라는 해외 유력 바이어와 투자사를 초청해 총 1600건의 상담을 주선했다.

해외바이어 280개사와 국내기업 370개사가 참가한 이번 행사는 미국 마그나, 인도 마힌드라, 독일 컨티넨탈, 중국 하이나촨(海納川) 등 완성차 업계 선도기업과 대형 1차부품사가 대거 초청됐다.

이 가운데 자동차 정비와 세차, 부품, 튜닝, 전장용품, 액세서리 등 애프터마켓 부품 구매를 원하는 바이어는 약 100개사로 해외 참가기업의 70%를 차지했다. 주로 차량용 부품 수입·유통사로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독립국가연합(CIS), 중동, 아프리카 등 신흥시장 소재 기업이 많았다.

벨라루스 최대 자동차부품 유통사인 셰이트엠플러스등 여러 대형기업도 국내 애프터마켓 부품 제조사와 거래 의사를 내비쳤다.

한편, 코트라는 부대행사로 한국무역협회와 함께 국내 미래차 기술 스타트업과 해외 전문 투자기업 간 상담회도 가졌다.

상담회에는 포드, 보쉬 등 자동차 분야 기업형 벤처캐피털(CVC)뿐 아니라 휴렛팩커드(HP), ARM과 같은 정보기술(IT)업계 벤처캐피털 및 르노삼성자동차 등 11개사가 참가했다. 투자사들은 해외 스타트업 생태계 관련 주제의 강연과 함께 국내 미래차 분야 스타트업 30여개사와 상담을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