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임금협상 타결…투표 노조원 62% 찬성
상태바
대우조선해양 임금협상 타결…투표 노조원 62% 찬성
  • 이준상 기자
  • 호수 0
  • 승인 2019.11.01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우조선해양 전경 <연합뉴스>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임금협상을 타결했다고 1일 밝혔다.

대우조선 노조는 전날 조합원 5596명을 대상으로 임금 잠정합의안 찬반투표를 벌여 투표자 5277명 중 3279명(62.14%)이 찬성해 가결됐다.

노사는 지난달 29일 제37차 교섭에서 임금협상안에 잠정 합의했다.

양 측은 기본급 1.1%(2만4000원) 인상, 타결격려금 280만원 지급, 올해 정년퇴직자 중 필요 직무 대상 촉탁 채용 실시 등에 합의했다.

노사는 또 경영평가와 연계한 성과보상금 지급 산정기준에 따라 성과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조선 빅3 중에서 현대중공업을 제외한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두 회사가 연내에 올해 임금협상을 마무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