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계, 따뜻한 세상을 위한 십시일반 기부 릴레이
상태바
중소기업계, 따뜻한 세상을 위한 십시일반 기부 릴레이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239
  • 승인 2019.11.1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아스 ·새한공조·나인, 중기사랑나눔재단에 1천만원씩 성금 전달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은 지난 6일 코아스, 새한공조, 나인으로부터 각 1000만원의 성금을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코아스는 국내 최초로 OA시스템 사무가구를 도입한 사무가구 전문업체로 노재근 회장(사진 위)은 한국금속가구공업협동조합연합회를 2003년부터 2009년까지 이끌었으며, 2017년 다시 연합회장으로 선임돼 금속가구업계의 국산화에 앞장서고 있다.

새한공조는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국내최초로 하이브리드 공조시스템 관련 특허 5, 국외특허 1건 등 다양한 기술력을 보유한 강소기업이며, 박승균 대표이사(사진 가운데)는 춘천퇴계농공단지협의회장을 역임하는 등 지방도시에 위치한 중소기업계의 발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온 인물이다.

나인은 다양한 연령대에게 선호되는 내의 및 잠옷을 전문적으로 제조하고 있다. 이희건 대표(사진 아래)는 경기개성공단사업협동조합 이사장으로 활동하며 공동브랜드를 출범하는 등 개성공단 조업중단에 따른 기업의 피해를 줄이고 재개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지난 6일 서울 여의도에서 진행된 전달식에서는 코아스와 새한공조가 각 1000만원을, 나인이 300만원의 성금과 700만원 상당의 속옷을 기부했다.

김영래 재단이사장은 중소기업계가 십시일반 후원한 금액은 중소기업 근로자와 가족을 위한 복지사업에 공정하고 투명하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은 다음달 3일부터 6일까지 중소기업 나눔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성탄트리 점등식을 시작으로 중소기업계가 기부한 물품을 일반시민에게 판매해 중소기업제품의 우수성을 알리고, 페스티벌을 통해 마련된 기부수익금은 연내 복지시설에 전달하여 중소기업계의 사랑나눔을 실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