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만 다원산업 대표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
상태바
이재만 다원산업 대표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240
  • 승인 2019.11.18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투 개봉기 국산화 공로 인정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201911월 수상자로 이재만 다원산업 대표이사(사진)를 선정했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중소기업 수상자인 이 대표는 재활용품과 폐기물이 담긴 봉투를 개봉하는 기계장치인 파봉기를 국산화해 재활용 산업 성장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 대표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재활용장비의 개발을 통해 수입기계를 주로 사용하고 있는 재활용선별장의 장비 국산화에 매진해 환경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대기업 수상자인 백경목 SK하이닉스 수석연구원은 메모리 반도체 제품의 불량을 가시화, 정량화, 수치화하는 계측법을 개발해 차세대 반도체 개발 주기를 단축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대한민국 엔지니어상은 산업 현장의 기술 혁신을 장려하고 기술자를 우대하는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제정됐다.

과기정통부와 산기협은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우수 엔지니어를 매월 1명씩 선정해 장관상과 상금 500만원씩을 시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