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산물 원산지 거짓·미표시한 225개 업소 적발
상태바
수산물 원산지 거짓·미표시한 225개 업소 적발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240
  • 승인 2019.11.18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을 95일부터 지난달 31일까지 생태·참돔·우렁쉥이·방어·참가리비·꽁치·뱀장어·낙지 등 8개 수산물에 대해 원산지 특별 단속을 한 결과 225개 업소를 적발했다고 최근 밝혔다.

수산물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한 47곳은 수사를 진행 중이고, 아예 표시하지 않은 178곳에는 과태료 2863만원을 부과했다.

주요 적발 품목은 낙지 61, 우렁쉥이 35, 참가리비 12건 등이었다.

수산물품질관리원은 이들 3가지 품목은 주로 중국과 일본에서 수입하는 수산물이라며 외형상 원산지를 쉽게 구별하기 어려워 원산지 표시 위반행위가 빈번하게 일어난다고 설명했다.

수관원은 적발 업소를 대상으로 연말까지 지속적인 정기점검과 사후관리를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