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용 마사지기·안마기 상표출원 가속
상태바
미용 마사지기·안마기 상표출원 가속
  • 이권진 기자
  • 호수 2240
  • 승인 2019.11.18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홈케어족 늘면서 작년 3204건…4년새 두배로 껑충

집에서 손쉽게 피부관리를 하는 이른 바 홈케어 족이 늘어나면서 편의와 실용적인 기능이 있는 미용 마사지기와 안마기가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특허청에 따르면 마사지기와 안마기 상표출원은 지난 20141567건에서 지난해 3204건으로 104.5% 늘어났다.

이는 연 평균 19.6% 증가한 추세다. 같은 기간 상표 전체 출원증가율 28.0%(연평균 6.4%)보다 크게 높은 수준이다.

혈액순환, 자세교정 등 건강관리가 주목적이던 마사지기, 안마기가 얼굴, 피부 등을 간편하게 셀프 관리하는 홈케어 제품으로 진화하면서 상표출원도 급증한 것으로 보인다.

특정 부위를 집중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안면 마사지기 상품은 201428건 출원에 머물렀지만, 지난해 216건으로(연평균 66.7% 증가) 급증했다.

법인 출원이 7821(68.3%)으로 3628(31.7%)인 개인보다 배 이상 많았다. 바디프랜드가 1071건으로 1위였고 웅진코웨이(117), 텐마인즈(95), 웰뷰텍(83) 등 중소기업 출원이 많았다. 출원인 수도 크게 늘었다.

법인은 2014319개에서 지난해 569개로, 개인은 217명에서 454명으로 배 가까이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