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기기 국산화 확대 정책토론회’ 개최
상태바
‘의료기기 국산화 확대 정책토론회’ 개최
  • 손혜정 기자
  • 호수 2244
  • 승인 2019.12.16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기기조합·오제세 의원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이사장 이재화)과 오제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오는 17일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의료기기 국산화 확대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정책토론회는 의료기기 국산화가 빠르게 이뤄지고 있지만 국내 의료기기 사용률은 60%에 미치지 못하고 있으며 특히 종합병원·상급종합병원의 경우 19.9%·8.2%로 매우 낮은 현실을 개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는 의료인들의 국산 의료기기 사용 확대를 위해 의료인 사용 경험을 늘리고 가격경쟁력이 아닌 품질 위주 경쟁 방안 등에 대해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 선경 고대의대 교수가 국내 의료기기산업 현황과 제언, 김소연 피씨엘 대표가 혁신조달 국가계약법 개정에 의한 의료기기 국산화 촉진을 통한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주제로 발제한다.

발제 이후에는 황유성 한마음혈액원 원장을 좌장으로 모두순 팀장(보건복지부 보건산업진흥과) 박일호 센터장(고대구로병원 의료기기사용적합성테스트센터) 박지훈 의료기기PD(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송연훈 사무관(과학기술정보통신부 생명기술과) 송찬규 부장(코오롱 인더스트리) 전연수 사무관(조달청 혁신조달과) 정진이 과장(식약처 의료기기정책과) 조규태 이사(세종메디칼)가 참여한 토론이 진행된다.

오제세 의원은 국가 신성장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의료기기산업이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서는 내수 확보가 필수적이라며 이번 토론회를 통해 의료기기 국산화 확대를 위한 국가 정책 방향을 모색해 볼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