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방문없이 보증부터 대출까지…기업은행과 업무협약
상태바
기보, 방문없이 보증부터 대출까지…기업은행과 업무협약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244
  • 승인 2019.12.16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 기술보증기금의 무방문 보증 프로그램인 원클릭 보증을 이용하는 고객은 기보는 물론 은행을 방문하지 않고도 대출을 받을 수 있게 된다.

기보는 지난 9일 영업점 방문 없이 보증과 대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비대면 금융지원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기보는 고객이 인터넷에서 몇 번만 클릭하면 보증신청부터 지원 가능 여부까지 알 수 있도록 개발된 기보 독자적인 빅데이터 기반 보증상품인 원클릭 보증을 운용하고 있다. 43000여건의 데이터를 활용해 예측 가능성을 높이고 심사 절차를 간소화한 고객 중심 행정서비스라고 기보는 설명했다.

기보는 이를 위해 중소기업은행과 비대면 금융지원 플랫폼 구축에 관해 업무협약을 지난 6일 체결했다.

이 협약으로 기보와 중소기업은행은 별도로 운영하는 비대면 서비스를 하나의 플랫폼으로 통합해 운영한다. 대상 고객은 설립 후 5년 이내 창업기업으로 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재단으로부터 보증을 받지 않은 개인 기업이다.

비대면 서비스로 최대 1억원까지 운전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보증료도 0.7% 고정보증료를 적용받는다.

기보는 다른 은행과도 비대면 채널을 연계할 수 있도록 플랫폼을 확장해 나갈 방침이다. 현재 신한은행과 비대면 플랫폼 구축을 완료했으며, 관련 상품도 이달 중 출시할 예정이다.

김영춘 기보 이사는 디지털 고객이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고객이 금융지원을 더욱 편리하게 받을 수 있도록 비대면 채널을 강화하고 업무절차를 간소화하는 등 금융서비스를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